Search
English
DownloadSignInSign Up
Click to apply the changed page
#책책책
hynny
[책리뷰] 테라폼으로 시작하는 IaC
it뉴스에 넣어야 하는지 책책책에 넣어야 하는지 감이 안와서 책책책에 넣어봅니다.
인프라 시스템 구축할때 유용한 도구입니다.
"한빛미디어 <나는 리뷰어다> 활동을 위해서 책을 제공 ...
duriepark.tistory.com
[도서리뷰] 테라폼으로 시작하는 IaC
benelog
페인트
'페인트'는 작가의 자전적인 이야기를 중간에 녹여냈다고 느껴졌다.
이에 공감한 부모들이 이 책이 22쇄까지 찍힌 베스트셀러가 되는데 기여를 했을법하다.
인상 깊은 문장을 메모해본다 ...
👍
2
1 comment
hynny
[책리뷰] 디지털 비주얼 씽킹
이번에 한빛미디어 '나는 리뷰어다'가 되어서 책을 읽고 리뷰를 쓴 내용을 공유해 봅니다.
한빛미디어에서 책을 제공 받아서 읽고 쓰는거라 책을 읽고싶으신 분들은 강제로 뭔가를 만드는 ...
duriepark.tistory.com
[도서리뷰] 디지털 비주얼 씽킹
👍👍🏻
4
1
1 comment
라이커
매주 한 편의 글을 쓰고 있어요. (06 나의 단어 2/2)
내가 좋아하는 것들 만큼이나
나를 잘 표현하는 게 있을까 싶어요.
좋아하는 것들이 무엇인지
왜 그것을 좋아하게 되었는지 ...
수요일의 해방일지✍️ 06. 나의 단어 2/2 📝 또, 쓰는 행위를 좋아한다. 쓰고 있으면 머릿속에 쏙쏙 들어가는 느낌이다. 시험 기간에는 항상 독서실에 앉아서 무작정 책을 따라 썼다. 밤새 쓴 날도 있다. 책의 토시 하나 틀리지 않고. 카피라이터라는 쓰는 직업을 가진 후에는, 뭐라도 써야 할 것만 같은 강박이 늘 있었다. 내 글을 쓰기엔 깜냥이 작아서, 매일 밤 남의 시를 필사했다. 필사적으로(이런 말장난도 좋다). 필사하는 행위에 대한 애칭도 지었었다. ‘시시각각’, 그때그때의 감정이 다르듯, ‘시를 읽고 해석하는 의미도 때마다 다르게 읽힌다’는 의미를 담았다. 덕분에 시를 꽤 많이 읽었다. 하루 한 편씩 딱 100번째 시를 마지막으로 마무리했다. 기억에 남는 건, 오랜만에 뵌 교수님의 ‘필사 잘 보고 있어’라는 말씀이다. 마치 ‘잘 하고 있어’라는 듯해 뿌듯했다. 매일 하다 보니 필사가 나의 안부가 되었다. 🕵️ 우리 부부가 매주 챙겨 보는 TV 프로그램이 딱 하나 있는데, 그것은 바로 ‘그것이 알고 싶다’다. 방송을 보면 이 좁은 땅덩어리에 무슨 살인이 이렇게나 많고, 나쁜 일 하는 사람들이 저렇게나 많은지, 굳이 몰라도 될 이야기를 듣는 느낌이다. 하지만 또, 그것이 알고 싶어서 매주 챙겨 본다. 가끔은 방송이 끝난 후, 괜히 현관문을 점검한다. 이 집 안의 두 여자를 지켜야 하는 건 내 몫이니까. ‘그것이 알고 싶다’는 특이점이 하나 있다. 틈만 나면 결방을 한다는 것이다. 월드컵? 결방. 추석? 결방. 대선? 결방. 그럴 때마다 아쉽지만, 한 편으론 범죄 하나가 덜 일어난 것만 같은 착각이 들어 작게 안도한다. ⚡️ 나는 중고품을 잘 사고판다. 전 직장이 중고거래 브랜드인 영향이 크다. 팔 때는 비자금? 꽁돈?이 생긴 것 같아 좋고, 살 때는 똑똑한 소비를 한 것만 같은 도취감이 좋다. 특히 중고 책 사는 걸 좋아하는데, 자취하던 시절, 알라딘 건대점은 자주 퇴근길의 경유지가 되어주었다. 굳이 살 책이 없더라도 일단 간다. 가면 분명 살 책이 있다. 가끔은 코팅된 나뭇잎 책갈피가 사은품으로 들어있기도 하고, 한때 누군가의 진심 어린 편지가 적혀있는 책도 있다. 남이 친 밑줄을 보며 그 위로 나의 밑줄도 그어본다. 전 주인의 이름과 함께 저자의 사인이 담긴 책을 볼 땐 조금 안타깝다. 누군가의 진심에 누런 변심을 뿌린 것만 같아서. 🙉 귀여운 모든 것을 좋아한다. 귀여운 걸 좋아하는데 이유 따윈 없다. “귀여운 게 세상을 구한다”라는 가르송티미드의 브랜드 슬로건처럼. 귀여운 것들은 최소, 내 세상은 구한 것 같다. 🫶 좋아하는 사람도 많지만, 굳이 적진 않는다. 누군가에게 섭섭한 감정을 남기는 건 싫어하니까. 희진이 좋아하고, 이안이 좋아한다. 아무런 대가를 바라지 않고 온전히 좋아만 할 수 있는 대상이 있다는 건, 정말 큰 행운이다. 🧹 정리해 보면, 좋아하는 행위를 좋아한다. 노트와 펜을 좋아한다. 책을 좋아한다(특히 사는 것). 커피를 좋아한다. 드라마를 좋아한다. 쓰는 행위를 좋아한다. ‘그것이 알고 싶다’를 좋아한다. 사고파는 걸 좋아한다. 귀여운 모든 걸 좋아한다. 희진이와 이안이를 좋아한다. 🔍 좋아하는 행위 자체를 좋아해서 아직도 좋아하는 게 너무 많지만(랩 같네), 끝! 이 글의 끝은 ‘내가 좋아하는 것!’에서 멈추면 안 되니까. 이 글을 쓴 이유는, 나의 단어를 찾기 위해서다. 이제 내가 좋아하는 것들에서 나의 단어를 찾을 때다. 👨‍💻 #좋아하는게좋은사람 : 라이커의 의미도 되고, 삶의 모토라고 해도 손색이 없는 단어다. #이야기수집가 : 드라마, 영화, 책, ‘그것이 알고 싶다’를 보고 노트와 펜으로 영감이 되는 이야기들을 쓸 거다. #귀여움수호자 : 귀여운 모든 걸 지키고 보호하며 산다(Buy&amp;Live). 귀여운 걸 좋아하고, 내가 좋아하는 건 다 귀엽다. 세상의 모든 귀여운 것들을 수호하며 살고 싶다. 📛 #수요일의해방일지 #글 #글쓰기 #LIKE #단어 #나 #소유 #자기소개 🫰 이 글은, 메타(구, 페이스북코리아)의 서은아 상무(올리부 @memyselfolive)님의 강연을 보고, 듣고, 느낀 후 쓰게 된 글이에요. 강연을 들으며 '아! 이걸 주제로 글을 써야지!'라는 생각을 하면서, 글 쓰기를 잘 한 것 같다는 생각을 했어요.
👍
1
2터널스
거기 자네, 이제 폰 좀 그만보고 책 좀 읽지 그러나
외서기획자이자 번역가인 '김준수' 선생님의 30권의 책 추천입니다. 추천하는 이유를 막힘없이 얘기하시는데.. 정말 대단하다고 밖에... 몇권은 저도 장바구니에 담았네요!
youtu.be
거기 자네, 이제 폰 좀 그만 보고 책 좀 읽지 그러나
👍
2
3
1 comment
라이커
매주 한 편의 글을 쓰고 있어요. (05 나의 단어 1/2)
👨‍💻 지난 주는 글을 올리지 않았다는 사실 조차 잊고 지나갔어요. (다행히, 글은 썼습니다) 이 글은, 메타(구, 페이스북)의 서은아https://www.instagram.c ...
brunch.co.kr
05 나의 단어-1
👍
2
2터널스
2022 소설가 50인이 뽑은 올해의 소설
1위 이토록 평범한 미래 - 김연수
"우리가 달까지 갈 수는 없지만 갈 수 있다는 듯이 걸어갈 수는 있다. 달이 어디에 있는지 찾을 수만 있다면. 마찬가지로 우리는 달까지 걸어가는 ...
product.kyobobook.co.kr
이토록 평범한 미래 | 김연수 - 교보문고
👍
2
1
2터널스
2022년 연말에 보는 책
함께 자라기
https://...S000001033071
요즘 읽고 있는 책입니다. 업무, 일에대한 인사이트가 페이지 넘어갈때마다 있어, 밑줄을 긋고, 페이지를 접어놓기 바쁩니다. ...
product.kyobobook.co.kr
함께 자라기 | 김창준 - 교보문고
👍
6
1
Join
라이커
조회수 0
매주 한 편의 글을 쓰고 있어요. (05 나의 단어 1/2)
👍
2